Press Release

파마코렉스, 과민성 방광신약 후보물질 개발- 비임상 10월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11-04 16:58 조회1,378회 댓글0건

본문

신약개발 기업 파마코렉스(대표 차병윤)는 부작용을 낮출 수 있는 과민성 방광 치료제 후보물질을 개발, 오는 10월 비임상시험에 들어간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후보 물질 'PM020'는 우리 몸 속의 인산디에스테르 분해효소인 포스포디에스터라아제(PDE)를 선택적으로 저해, 사이클릭에이엠피(cAMP)라는 2차 신호 전달물질을 오래 유지하게 하는 작용기전을 가지고 있다.

과민성 방광은 소변이 차기 전 방광 근육이 수축돼 배뇨가 일어나는 질환으로, 치유가 어렵다.

빈뇨, 야간뇨, 요실금, 요절박 등 여러 증상으로 나타나며 매년 환자가 늘어나는 추세지만 원인 불명인 경우가 많고 아직 근본적인 치료제는 없다.

기존 치료제는 방광 근육의 수축을 억제하거나 이완시키는 방식이다.

변비나 입마름, 요폐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고, 고혈압을 유발할 가능성도 있다.

파마코렉스의 후보물질은 베타수용체를 자극, cAMP를 생성하는 방식인 기존 약품에 비해 심장 영향 등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

과민성 방광 모델 마우스 실험을 통해 배뇨간격이 두 배 이상 연장되고, 자발적 운동량 회복 실험을 통해 배뇨 통증이 개선되는 것을 확인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회사는 오는 10월부터 비임상시험에 들어가 내년 하반기 임상시험계획(IND) 제출 등 개발 절차를 수행할 예정이다.

차병윤 대표는 “비임상 CRO 기업을 통해 후보 물질이 독성이 없음을 확인하고, 합성 공정의 최적화까지 진행해 1년 내 IND 신청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원 물질은 일본 A대학과 진행한 연구자 임상에서 투약그룹의 25%가 유의적인 증상 개선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에 과민성 방광 치료제로서 성공 가능성이 높고 시장 가능성도 크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파마코렉스
대전광역시 유성구 유성대로 1689번길 70, 연구3동 5층 504호(전민동, KT대덕2연구센터)
Tel : 042-935-0825    |    Fax : 042-935-0826    |    E-mail : info@pharmacorex.co.kr
Copyright ⓒ 파마코렉스.한국 / puleunco.com All rights reserved.